이달의 추천도서
각 분야 전문도서
- 자녀지도 관련도서
- 독서지도 관련도서
- 논술지도 관련도서
- 글쓰기지도 관련도서
- 동화구연지도 관련도서
- NIE지도 관련도서
- 북 테라피
- 독서경영 관련도서
- 명문고 추천도서
- 인문학 도서
권장도서목록
이럴 땐 이런 책
추천기관별 도서
추천사이트
HOME > 책의선택 > 각 분야 전문도서 > 글쓰기지도 관련도서
제목 : 7교시 글쓰기
지은이 : 김순례 (지은이) 출판사 : 경향에듀(경향미디어)
전체페이지수 : 256쪽 정가 : 13,000원
구분 : 독서/글쓰기 대상 : 글쓰기교사/학부모

내용보기

<<책 소개>>
자녀들이 글을 어떻게 써야 할지 막막해하고 힘들어할 때 조언해 줄 수 있도록 돕는 책. 더 나아가 부모가 직접 글쓰기를 지도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글쓰기를 잘 할 수 있는 8가지 방법과 생활글, 서사글, 느낌글, 주장글 등의 11가지 생활 속 글쓰기 방법이 담겨 있다. 또한 날마다 쓰는 일기 다양하게 쓰기, 옛날이야기 읽고 독서 감상문 쓰기 등의 다양한 글쓰기의 적용방법과 함께 부록으로 재미있고 효율적인 글쓰기를 위한 팁, 초등학교 저학년 쓰기 책 분석표, 글쓰기 교육 연간·월간 계획표를 제공한다.

<<목차>>
1 글쓰기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서문 2 이 책을 읽기 전 참고 사항

1부 글쓰기를 잘할 수 있는 8가지 방법

1장 글쓰기 노하우

1. 관찰하기

2. 말하듯이 쓰기

3. 내 마음 가는 대로 편하게 쓰기

4. 꾸준히 다양하게 흔적 남기기

5. 또래 친구들의 좋은 글 베껴 쓰기

6. 많이 생각하고 책 많이 읽기

7. 다양한 방식으로 글쓰기

8. 자세히 쓰되 문장은 짧게 쓰기

2부 생활 속 글쓰기

1장 생활글 쓰기

1. 가장 기억에 남는 일로 생활글 쓰기

2. 주제에 맞춰 생활글 쓰기

2장 서사글 쓰기

<<출판사제공 책소개>>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 피터 도허티 박사는 노벨상을 받게 된 힘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독서글쓰기능력을 강조했다!

수재, 영재가 많기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MIT 공대는 전학생에게 글쓰기 실력을 요구한다고 한다. 왜 그럴까? 언뜻 생각하기에 공대에서 무엇하러 글쓰기를 가르치는지 납득이 안 간다고 할 수도 있을 것이다. 우리나라 부모들은 아이들이 글을 못 쓰면 이과형이라고 단정을 짓는데 이과에서 그것도 공대에서 글쓰기를 강조한다니 이상하게 생각될 수도 있다. 이과형이라고 일찌감치 문과형인 글쓰기를 포기하거나 이과형은 글을 못 쓴다고 못 박고 단정 짓는 우리나라 부모님의 사고와는 확연히 다름을 볼 수 있다. 하지만 이과형 아이들 중 대부분이 논리적인 글을 잘 쓰는 경향이 있음을 알 수 있다. 입시나 대학에서 필요로 하는 논술이나 에세이는 논리성을 바탕으로 하는 글이기 때문이다.

대학 생활에서 자기표현의 60~70%가 글쓰기를 통해서 이루어진다고 한다. 초등학교 저학년도 이르지 않다. 미리미리 글쓰기 연습을 하고 글쓰기에 친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그러한 글쓰기 첫걸음에 이 책이 도움이 될 것이다. 이 책은 자녀들이 글을 어떻게 써야 할지 막막해하고 힘들어할 때 조언해 줄 수 있도록 했다. 더 나아가 부모가 직접 글쓰기를 지도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 책의 글쓰기를 한 가지씩 실천해 나가면 자신의 의견을 확실히 글로 밝혀낼 수 있는 자녀가 될 것이다.

글쓰기 능력은 타고나는 것 아닌가요?
많은 사람들이 글쓰기 능력은 타고나는 것, 작가는 원래부터 글을 잘 쓰는 사람이라는 선입견을 가지고 있다. 그렇게 생각한다면 타고나는 것이 어디 글 쓰는 능력뿐일까? 어느 분야이든 어느 정도 타고난 재능이 있게 마련이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끊임없는 노력으로 한 분야에서 빛을 발하는 것을 본다. 글도 쓰고 또 쓴다면 능력이 자라는 것은 분명한 일이다.

글쓰기? 글짓기?
글은 짓는 분야와 쓰는 분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짓는 분야는 글을 짓는 사람들만의 이야기이겠지만 글을 쓰는 것은 누구든지 다 할 수 있고 또 다 해야 한다. 모든 사람이 말을 하고 살지만 특정한 사람들은 말하는 것을 직업으로 삼고 살듯이 말이다. 말하는 재주가 뛰어난 사람이 있지만 그런 사람 말고도 말은 누구나 다 하고 사는 것처럼 글 또한 재주의 유무를 떠나 누구나 자신의 의사 표현 방법의 하나로서 해야만 하는 당위성이 있다.

<<제공:알라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