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이 있는 글
생각하는 동화
글사랑 수필마당
박인태의 시(詩) 마당
아빠의 편지
생각하는 만화
유머/괴담
전시/공연/영화
HOME > 함께읽는 글 > 유머/괴담
전체게시물수 : 371
힘들었습니다
 

밀도살혐의로 기소된 돌팔이 장로가

변호사에게 가벼운 벌금형에 그치도록 해달라고

부탁하면서 2백 만원을 건네주었다.

 

그래서인지 감옥행이 아닌 벌금형 판결이 나왔다.

재판이 끝난 뒤 땀을 닦으며 변호사가 찾아왔다.

"으휴-! 벌금형이 되도록하는데 어찌나 힘이 들었는지 모릅니다."

 

 

"고생했습니다. 역시 판사들은 감옥행을 주장했나보군요."

"아니요. 모두들 증거 불충분으로 무죄를 주장하기에 이걸 제가

벌금형으로 만드느라....으휴..."


이전글 진짜 갱상도 사투리
다음글 5대양 6대주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