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는, 독서감상문, 원고지, 리고, 있다
 

" " 에 대한 " 통합검색 " 결과입니다. ( 총 2,472개 ,   페이지 1 / 165 )

이달의 추천도서
구름빵
더기 없는 과 그림, ‘빛의 예술’ 빛그림까지 어우러져 만들어진 '구름빵'은 솜털같이 보드라운 구름 촉감과, 솔솔 고소한 구름빵 냄새와, 훨훨 두둥실 비 오는 촉촉한 하늘을 나는 기분도 느끼게 해 줍니다. 사랑을 담은 구름빵 둥실 비 오는 ..
짧은 귀 토끼
. 짧고 둥고 두툼해서 마치 작은 버섯 같았지요. 엄마는 동동이 귀가 귀엽고 특별하다고 말하지만, 동동이는 속이 상했어요. 동동이는 자기 귀를 길쭉하게 만들려고 여러 가지 방법을 생각해 냈어요. 영양가 있는 음식을 많이 먹어도 보고, 채소..
겁쟁이 빌리
한 실감나 을 모르는 아이들도 그림만 보면서 이야기를 따라갈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걱정 인형들을 의인화하여 빌리를 따라 웃고 찡그리게 한 모습이라든지, 각 인형들에게 이름을 지어 준 장면들은 아이들의 특성과 마음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우리 할아버지입니다
과 느낌에 작가의 상상력을 덧입혀 태어난 손기정 이야기. 특별한 스포츠 영웅으로서의 손기정이 아니라,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친근한 할아버지 손기정의 모습에서 새롭게 발견하게 된 슬픔, 또 그 슬픔이 결국은 기쁨으로 승화되는 이야기가 절..
호랑이 목에 방울달기
오지는 정을 여행하며 덩치 큰 코끼리, 무서운 호랑이들과 만나며 자신들의 세계를 넓힌다.쥐들의 이야기는 목표보다 관습을 하는 우리의 모습을 반영한다. 가장 어리고 작은 꼬마쥐들의 용기와 도전정신을 통해 '긍정'의 힘을 가르쳐주는 동화...
둘이 많다고?
있습니다. 자 부분에 그림을 같이 넣어 숫자 개념의 이해를 도운 독특한 구성도 돋보입니다.
아기 구름 울보
]
으르렁쟁이 강아지
우리반 친구들 시리즈
을 그리고 에도 참여한 아멜리 그로는, 책 내용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색깔을 사용하여 즐겁게 이야기를 끌어가고 있습니다. 등장인물들의 모습을 중점적으로 표현한 일러스트는 애니메이션을 공부한 작가의 그림답게 만화적인 재미를 담고 있으면..
실베스트르
에릭 바튀 ·그림, 함정임 옮김)는 바튀의 전작 ‘내 나무 아래에서’에 이어 자연이란 존재를 골똘히 생각해보게 하는 작품이다. 숲의 요정으로 짐작되는 실베스트르는 신기한 재주를 가졌다. 그가 심은 씨앗은 하루가 채 지나기 전에 금세 커다..
시리동동 거미동동
물일 나간 엄마의 마음, 바다 보다 깊지 그림책을 한 장 한 장 넘기다 보면 콧노래로 흘러나오는 선율이 있다. 제목이 ‘엄마가 섬그늘에’인지 ‘섬집 아기’인지 곧잘 헷갈리는 바로 그 동요. 젖먹이 아이를 두고 일터에 나가야 하는 맞벌이 엄마..
내가 형이랑 닮았다고?
< 표지 >>”형, 같이 가!”내가 불러도 형은 앞으로 씽 달려요.”너는 빨리 못 가잖아.”아무리 애써도 형을 쫓아갈 수 없어요.사람들은 내가 형이랑 닮았대요. 하지만 내 생각은 달라요. 우리 형은……. << : 정진이 >>..
나는 쇠무릎이야
며 눈물을 썽이는 한 소년을 발견한다. '큰 별'이란 뜻의 태성이란 이름을 가진 그 소년이 스님에게 "네 이름값을 할 것"이란 위로를 받는 걸 보고 쇠무릎은 '나처럼 외로워하는 사람이 있구나' 하고 위안을 얻는다. 또한 자신의 이름을 찾을 것..
오백원짜리 왕관
마술에 걸린 공원
서 그림과 을 조화롭게 이해하는 저학년 어린이를 위해 환상동화 두 편을 묶어서 출간합니다. 두 이야기 모두 어린 아이가 공원이라는 공간에서 이상한 할머니, 할아버지를 만나고 신기한 물건을 갖게 되면서 생기는 일을 담고 있습니다. 무엇이..

[처음페이지 1] [이전 15]    |    1    |    2    |    3    |    4    |    5    |    6    |    7    |    8    |    [다음 15] [마지막페이지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