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는, 독서감상문, 원고지, 리고, 있다
 

" " 에 대한 " 통합검색 " 결과입니다. ( 총 58개 ,   페이지 1 / 4 )

명문고 추천도서
싯다르타
<책 소개>> 한 인간이 내면의 자아를 완성해가는 정신적 성장 과정을 그린 소설. 불교적 가르침과 사상의 복음서라기보다는 헤세 자신의 세계관이 담겨 있는 작품이다. 그가 '진리는 가르칠 수 없는 것'이라는 깨달음을 일생에 꼭 한 ..
만들어진 신
들어가는 1 대단히 종교적인 불신자 믿음을 '믿다'|종교가 모든 것을 이긴다 2 신가설 신은 착각?|다신교|일신교|세속주의: 미국의 국부들과 종교|불가지론자, 불신자의 또 다른 이름?|과학 너머에 종교가 있다?|기도의 힘|"..
白石詩全集
<책 소개>> 1930년대 우리 시문학사에 뚜렷한 족적을 남겼음에도 불구하고 분단 이후의 문학사에서 부당하게 매몰당한 백석 시인의 전집. 「주막」 「외가집」 「모닥불」 「여우난골족」 등 명품으로 빛나는 그의 시편들은 1936년 200..
거꾸로 생각해 봐!
t;에 실린 들은 이미 ‘대세’로 굳어져 많은 사람이 적극적 혹은 암묵적으로 동의하는 명제들에 대해 질문을 던지고 그것을 논리적으로 반박하는 식으로 전개된다. 「이긴 자가 다 갖는 건 당연하다고? 그런 세상이 아름다울 수 있을까!」를 ..
바람의 딸, 우리 땅에 서다
일깨워준 의 큰 줄기는 변함없다. 그러나 오지여행가에서 긴급구호 활동가로 변화된 두 번째 삶을 살고 있는 저자의 모습만큼 과거와 다른 모습을 띠고 있는 우리 땅과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가 덧붙여 있어, 7년간 우리 국토와 사회에 어떤 변화..
젊은 날의 깨달음
<책 소개>> 조정래, 박노자, 홍세화, 박홍규, 김진애, 고종석, 손석춘, 정혜신, 장회익, 9인이 세상과 인생과 일을 새롭게 발견했던 젊은 날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공적인 발언을 통해서만 만날 수 있었던 이들의 사상, 그 뒤편에 숨겨..
초판본 백범일지
린 최초 한판 1947년 백범일지 초판본. 김구가 임시정부의 국무령이 된 후 1928년부터 쓰기 시작한 백범일지는 일제 침략이 심해지고, 독립의 희망이 점차 약해지면서 고국에 있는 두 아들에게 남기는 유서 형식으로 집필되었다. 민족독립운동에 ..
사씨남정기 : 남쪽으로 쫓겨난 사씨, 언제 돌아오려나 l
년을 맞아 과 그림을 더하고 고쳐 보다 새로운 모습으로 우리 고전을 선보입니다. <<제공:알라딘>>
크로스 : 정재승 + 진중권
剋壎湧 구을 검색하고, 교양으로 자신을 형성하던 이들은 '셀카'로 정체성을 구축한다. 우리를 조종하는 작은 일상은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을까? 미학자 진중권과 과학자 정재승이 한국 대중들의 일상을 통해 우리 사회의 현재와 미래를 읽는다..
그들이 말하지 않는 23가지
彫가 스티리치가 그랬던 것처럼 세계은행 부총재도 되고, 노벨경제학상도 타게 될 것이다. 언젠가 우리가 다시 금융위기로 절체절명의 순간이 올 때, 그가 우리의 재경부 장관으로 오면서 해외의 불안을 덜어주는 날이 한 번은 올 것 같다. 개인..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책 소개>> '질풍노도의 시대'를 이끈 청년 괴테의 대표작. 친구의 연인을 사랑하게 되어 자살하는 베르테르의 이야기는 1774년 출간되자마자 젊은 독자층을 사로잡아, 베르테르의 의상인 노란 조끼와 파란색 상의가 유행했고 자살..
지도밖으로 행군하라
먹히는 정의 법칙만으로 돌아가지 않는 사실을 일러준다. <<목차>> 견딜 수 없는 뜨거움으로 - 들어가는 말 한비야, 신고합니다! - 아프가니스탄 독수리도 기는 법부터 배운다 새내기 긴급구호 요원의 호된 신고식 척박한 ..
전쟁과 평화
<<책 소개>> 똘스또이 문학의 예술적 창조력의 극치를 이루는 <전쟁과 평화>. 이 책은 세계의 문예비평가나 똘스또이 연구가, 그리고 문학 애호가의 절대적 찬미대상이 되어 왔다. 또 그 양이나 질, 제재의 스케일에 있어서도..
나무야 나무야
는 사색의 모음이다. 역사와 현실이 살아 숨 쉬는 이 땅 곳곳을 직접 발로 밟으면서 적어간 25편의 들은, 우리의 삶에 대한 따뜻한 관조, 사회와 역사를 읽는 진지한 성찰로 가득 차 있다. <<목차>> 청년들아 나를 딛고 오르거..
역사는 커뮤니케이션이다
<<책 소개>> 대중문화 비평가 강준만 교수가, 역사를 커뮤니케이션으로 이해하는 발상의 전환을 시도한다. 지은이는 기존 역사 서술이 커뮤니케이션과 과정을 소홀히 하면서 구조와 결과에 과도한 의미를 부여함으로써, '거대담론의..

[처음페이지 1] [이전 15]    |    1    |    2    |    3    |    4    |    [다음 15] [마지막페이지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