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는, 독서감상문, 원고지, 리고, 있다
 

" " 에 대한 " 통합검색 " 결과입니다. ( 총 14개 ,   페이지 1 / 1 )

우리고장 전설
정승바위
물었다. "쎄요, 있긴 있는데....." "네에, 말씀해 주세요, 어떤 것이든 하겠어요. 영감님과 만날 수 있다면요."노승은 마당 한가운데 있는 연못을 가르키며 "저 못에 소금을 석 섬 뿌리시오. 그리고 동리 입구에 불쑥 튀어나온 바위를 깨뜨리면 ..
붓바위
이도령은 공부에 여념이 없었다. 한편 이곳에 사는 백여우는 신령님께 사람이 되어 사람을 돕고 살고 싶다고 애원을 하여 신령이 밤에만 사람이 되어 일하도록 하여 주었다. 김도령은 가난하고 마음이 착한데 이 도령은 마음이 좋지 못하여 ..
개미집
낱絹湧 우거렸다. 사람들은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였지만 이씨는 개미집을 땅에다 잘 두고 먹을 것을 놓아주었다. 그런 일이 있은 지 며칠 후 아침에 눈을뜬 이씨는 마당에 나와보고 깜짝 놀랐다. 한 섬 가량의 쌀이 누가 퍼다 부은 것처럼 있..
상사바위
는 도령의 읽는 낭랑한 소리에 반해 먼 발치에서 지켜보며 혼자 가슴만 태웠다. 신분이 다른 처지이기는 했지만 그녀는 단 한번 이라도 도령의 눈길이 자신에게 머물기를 간절히 바랬다. 그러나 도령은 그녀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그 해 ..
원효대사
쩝熾?" "쎄요, 저는 이 산에 온 지 얼마 되지 않아 잘 모릅니다." 그 말을 들은 그들이 산 아래로 향하려 할 때였다. "거기 두 분은 잠시 들렀다 가시오!" 원효가 산 아래로 소리 쳤다. 그들은 곧 원효 앞에 나아갔다. "어디서 오셨습니까?" ..
번개불에 실을 꿰어 남편을 급제 시킨 아내
适値권構 읽기도 열심히 하였다. 그의 부인 의성 김씨도 이름있는 집안에서 태어나 부덕을 갖춘 지혜있는 아내였다. 김상구가 열심히 공부하여 과거를 보려는 때에 그 근방에서는 한가지 소문이 나 있었다. 즉 번개불이 번쩍 할 찰라에 바늘..
말구멍
져 있는 둥고도 아주 큰 바위가 있다. 그 옆에 약 500미터 떨어진 곳에 동굴이 있는데 끝이 나지 않는 긴 굴로 되어 있다고 한다. 옛날 한 노파가 바닷가를 다녀오는데 동굴 안에서 짐승의 울음소리가 났다. 그리하여 그 속을 들여다보니 말 한..
오성대감과 철괘
諛㉯ 서당을 가르칠 때 였다. 이 서당앞에는 큼지막한 배나무가 있었다. 하루는 오성 대감은 바람을 쐬러 나왔다 기침을 했는데 서당의 학생들이 배 나무의 배를 따기위에 나무에 올라가 있다 훈장님의 기침소리에 놀라 나무에서 떨어져 죽어버..
미륵불암과 보살암
다 54자의 을 새겼고 또 미륵불암에서 약1km떨어진 절골 어귀에 마치 승려와 같은 모습을 한 암석이 있다하여 그 암석은 미륵불의 베필로 삼아 "보살암"이라 새겼다. 그리고는 매년 4월초8일 석가탄신일이면 아침 일찍 신수를 드려왔다고 전해 진..
판문교
마음에 "쎄, 이 녀석아! 진맥을 해야 약을 쓰지. 그래, 어디가 어떻게 아프냐? 응? 어서 말해봐!" "에이, 어무니! 속을 모르면 말을 말란 말여?" "아이구, 그럼 속을 알게 말이나 속 시원히 해보란 말이다." "그럼, 어무니! 내 소원 들어 줄테..
곰달래 사랑
(古)는 옛로 거칠다. 끝났다 (古)라는 뜻인데 바로 "음월이의 목숨이 끝났다"라는 말이며 그뒤 그 마을 지명이 고음월리(古音月里)가 되었고 오늘날 우리말로 풀어서 "곰달래 마을"이 된 것이라 한다.
지봉
웩이라는 씨가 써 있었으니 조선땅에 지봉이라는 승려가 있는가’ 라고 물었다고 한다. 또한 스님이 열반하면서 조선 땅에 불법이 전성할 때 내 얼굴이 지봉 밑에 나타나리라 했는데 오늘날 이 절이 융성하니 과연 스님의 얼굴이 지봉 밑부분..
무문비석
그 옆에는 씨가 보이지 않는 무문(무늬가 없음)비석이 있었는데 이 무문비석에 대해 다음과 같은 전설이 전해져 내려온다. 옛날 이 마을에 한 신혼부부가 살았는데 어느 날, 신랑은 사업을 하기 위해 먼 곳으로 떠나게 되었다. 한 번 길을 떠난..
임경업 장군과 묘
이 어려워 을 배우지 못하였는데 마을 사람들은 그 총각을 그저 「임도령」이라 불렀다. 그러던 어느 날. 임도령은 생계를 이어갈 길이 없어 답답한 마음에 광주에 산다는 친척집으로 식량을 얻으러 떠나기로 했다. 하지만 친척집의 정확한 위..

[처음페이지 1] [이전 15]    |    1    |    [다음 15] [마지막페이지 1]